[자투리경제] 7.4조원 규모 '숨은 보험금' 찾아가세요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은 생명보험협회·손해보험협회와 함께 숨은 보험금 통합조회시스템 '내보험 찾아줌'(http://cont.insure.or.kr)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10월말 현재 숨은 보험금은 약 900만건, 7조4000억원에 달한다.  중도보험금이 5조원이고 만기보험금이 약 1.3조원, 그리고 휴면보험금이 약 1.1조원으로 추산되고 있다.

 

그동안 소비자들은 매번 각각 다른 시스템에 접속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으나 앞으로는 '내보험찾아줌'에 접속해 자신이 가입한 모든 생명·손해보험 계약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또 가입한 모든 보험계약에서 발생한 숨은 보험금도 조회할 수 있다.

 

 

또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를 신청한 상속인이 피상속인의 보험계약 및 보험금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숨은 보험금은 중도·만기·휴면 보험금 등 3가지다. 중도 보험금은 계약 만기는 아직 안 됐지만 취업이나 자녀 진학 등 지급 사유가 중간에 발생한 돈이다. 만기는 지났지만 소멸시효(2∼3년)는 완성되지 않은 게 만기 보험금이다. 소멸시효가 지나 보험회사가 갖고 있거나 서민금융진흥원에 출연된 것이 휴면 보험금이다.
 
숨은 보험금 조회는 자신의 이름, 주민등록번호, 휴대전화번호를 입력하고 휴대전화로 본인 인증을 거치면 된다. 조회시스템은 365일 24시간 운영된다.

 

개인영업을 하는 41개 보험사(25개 생명보험사, 16개 손해보험사)의 모든 숨은 보험금을 찾을 수 있다. 우체국 보험이나 조합 공제 등은 대상이 아니다.

 

홈페이지(http://cont.insure.or.kr)로 바로 접속하거나 인터넷 포털(네이버,다음)에서 ‘내보험 찾아줌(Zoom)', ‘숨은보험금’ 등을 검색하면 된다.

 

[자투리경제=윤영선 SNS에디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