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경제] 저축은행 예·적금 금리 우대받을 수 있는 방법


 

 

'A 저축은행의 1년 만기 정기예금 금리는 2.50%인데, 'SB톡톡'을 통한 비대면 정기예금 금리는 2.66%로 0.16%포인트 높다'


 

저축은행들은 비대면으로 가입하는 예적금의 금리를 다소 높게 운영하고 있다. 따라서 ‘SB톡톡’ 앱을 통해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이 앱을 활용하면 휴대폰 본인인증 절차 등을 거쳐 저축은행에 예적금 통장을 만들 수 있다.  이 앱으로 49개 저축은행 187개 예적금 상품에 가입할 수 있다.

예적금 상품에 가입하기전 금리와 가입조건을 꼼꼼히 따져야 한다. 이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곳이 금융소비자정보 포털사이트 '파인(fine.fss.or.kr)'의 '금융상품한눈에' 코너다.

 

저축은행들은 유동성 관리, 신규 예적금 고객 유치 등을 위해 기본 예적금 금리에 추가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특별 예적금을 수시로 판매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예·적금 가입시 특판 예·적금 판매여부를 저축은행에 문의하거나 인터넷 검색 등을 통해 확인한 후, 해당 상품에 가입하면 더 높은 금리를 받을 수 있다. 특판 예·적금은 저축은행이 기간을 정해놓고 판매하므로 가입 시점에 특판 예·적금이 없을 수도 있다.

저축은행들은 정기예금 이자 지급일에 고객이 원하는 은행 계좌로 이자를 입금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정기예금 이자 지급일에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인터넷 뱅킹 등을 통해 번거롭게 은행계좌로 이체하지 않고도 정기예금 가입시 동 서비스를 신청하면 원하는 은행계좌로 예금이자를 자동이체 받을 수 있다.

 

금리가 높은 저축은행 정기예금에 가입하고 예금이자는 사용이 편리하게 은행계좌로 받아 생활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거래하고자 하는 저축은행이 우량 저축은행인지는 금융감독원 금융통계정보시스템(http://fisis.fss.or.kr) 또는 저축은행중앙회 홈페이지(https://www.fsb.or.kr)에서 검색할 수 있다.

또 저축은행 예․적금은 해당 저축은행이 부실화되어도 예금자보호법에 의해 원금과 소정의 이자를 합쳐 1인당 5000만원까지 보장된다. 이에 따라 만기시 원금과 이자 합계가 5000만원 이하가 되도록 정기예금에 가입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다.

 

2% 금리를 제공하는 1년만기 정기예금에 5000만원을 가입한 경우 만기시 원리금(5100만원) 중 원금 5000만원만 예금자보호법에 의해 보장되나 4900만원을 가입한 경우 만기시 원금(4900만원)과 이자(약정이자 98만원 또는 예금보험공사가 정한 이자 중 작은 금액)가 보장된다.

[자투리경제=송지수 SNS에디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