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경제] 진에어, 가족여행 항공권 특가판매…왕복 20만8900원부터

 

 

 

진에어는 홍콩관광청과 함께하는 홍콩 가족여행 프로그램 '스쿨 오브 홍콩'을 다음 달 19일까지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스쿨 오브 홍콩은 홍콩으로 가족여행을 계획 중인 고객들을 위한 항공권 할인 프로그램으로, 특가 항공권과 홍콩의 대표적 여행상품 이용권 등 혜택이 주어진다.

항공기 탑승 기간은 3월 25일부터 7월 20일까지이며, 왕복 기준 총액 최저운임은 20만8900원이다. 항공권 예매는 3월 19일까지 진에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하면 된다.

할인된 항공권 가격과 관계 없이 무료 위탁수하물과 기내식 등 기본 서비스 혜택은 그대로 제공된다. 단, 환율 변동 등에 따른 공항세 및 유류할증료 변동으로 총액 운임은 예매 시점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진에어는 홍콩의 인기 관광 상품 이용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펼친다. 해당 기간 동안 진에어 온라인 채널에서 본인을 포함해 3인 이상이 동반하는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은 진에어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 할 수 있다. 진에어는 선착순으로 빅버스 투어 싱글 티켓과 피크트램 패스트트랙 이

용권(3인용) 또는 마담투소 입장권(3인용)을 증정할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3월 20일이다.

진에어는 “홍콩은 거리도 가깝고 도시 안에 여러 관광지가 많아 어린 자녀를 둔 가족들도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는 곳”이라며 “많은 고객들이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특가 항공권은 물론 다양한 혜택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티스토리 툴바